NEWS
SHARE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Ctrl+V 로 붙여넣기가 가능합니다.

‘오늘의 웹툰’ 임철수, 미워할 수 없는 능청 연기! 신스틸러 활약

  • 뜻밖의 댄스 실력 발휘부터 치열한 마감 전쟁까지
  • 네온 웹툰 간판 작가 다운 확실한 임팩트 선사
#사진 제공 : SBS ‘오늘의 웹툰’ 방송 캡처

배우 임철수가 미워할 수 없는 능청 연기로 시청자들의 마음까지 쥐락펴락했다.

SBS 금토드라마 ‘오늘의 웹툰’(연출 조수원·김영환, 극본 조예랑·이재은, 기획 스튜디오S, 제작 빈지웍스·스튜디오N)에서 임철수는 네온 웹툰의 간판 작가 ‘나강남’ 역을 맡아 신스틸러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다.

나강남은 대표작 <구미호 공주>로 인기몰이하며 수년째 연재를 이어가고 있는 베테랑 웹툰 작가다. 하지만 마감보다 노는 걸 더 좋아해 편집자들의 애를 태우는 인물. 앞선 방송에서 나강남은 ‘네온 웹툰 작가들의 밤’에 참석해 마감도 뒤로 하고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편집자인 석지형(최다니엘 분)이 이를 만류하고 마감을 재촉하자, 경호 알바를 하고 있는 온마음(김세정 분)을 불러 스토커라며 쫓아내달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축하 공연에 맞춰 뜻밖의 춤 실력까지 선보이며 깨알 재미를 선사했다.

네온 웹툰의 신입 편집자로 들어온 온마음과의 마감 전쟁도 흥미로웠다. 여자친구 지한슬(진예솔 분)의 잠적으로 혼란에 빠진 나강남이 휴재를 선언하면서, 마감을 사수하기 위한 온마음과 부딪칠 수밖에 없었다. 결국 온마음의 설득과 활약으로 1차전은 막을 내렸지만, 이후 온마음이 전개가 다소 지루해졌다며 원고를 수정해달라고 요청해 2차전을 예고했다. 과연 나강남은 새로운 편집자 온마음과 ‘오늘의 웹툰’을 훌륭히 그려낼 수 있을지 이목이 집중된다.

이처럼 임철수는 어디로 튈지 모르는 나강남의 활약을 생생하게 그려내며 극을 풍성하게 만들었다. ‘현실 직장 빌런’을 방불케 하는 얄미운 매력도 임철수만의 익살스러운 말투와 제스처로 완성, 미워할 수 없는 유쾌한 캐릭터를 탄생시켰다. 여기에 절친한 편집자 석지형과의 티키타카부터 신입 온마음과의 리얼한 마감 전쟁까지, 다양한 케미스트리를 재치 있게 풀어냈다. 이에 앞으로 펼쳐질 이야기 속 임철수가 선보일 나강남 캐릭터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진다.   

한편, 임철수가 출연하는 SBS ‘오늘의 웹툰’ 4회는 오늘(5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4회에서는 나강남과 온마음의 2차전이 그려질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