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SHARE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Ctrl+V 로 붙여넣기가 가능합니다.

배우 임철수, tvN <환혼> 출연 확정

  • 술법에 능한 미스터리 고수 ‘마의도사’ 役
  • 히트메이커 홍자매 작가와의 만남으로 케미, 기대감 상승↑
  • <환혼> 든든하게 받쳐줄 믿음甲 신스틸러 활약 예고!

배우 임철수가 tvN 드라마 ‘환혼’ 출연을 확정 지으며 극의 몰입도를 끌어올릴 든든한 활약을 예고했다.

2022년 방송 예정인 tvN ‘환혼’(연출 박준화/극본 홍정은, 홍미란/제작 스튜디오드래곤, 하이퀄리티)은 역사에도 지도에도 존재하지 않은 대호국을 배경으로, 영혼을 바꾸는 ‘환혼술’로 인해 운명이 비틀린 주인공들이 이를 극복하고 성장해가는 판타지 로맨스 활극. ‘호텔 델루나’ 등을 집필한 홍정은, 홍미란 작가와 ‘김비서가 왜 그럴까’, ‘진심이 닿다’ 등을 연출한 박준화 감독의 만남으로 주목받고 있다.

브라운관과 무대를 종횡무진 활약하는 배우 임철수는 술법에 능한 미스테리한 ‘마의도사’로 변신한다. 마의도사는 사시사철 삼베로 된 마의만 입고 다니는 인물로, 메아리도 들지않는 깊은 계곡에서만 나는 신비의 약초로 달인 미스테리한 음료를 마시며 수행하는 은둔고수이다.  tvN ‘빈센조’, ‘사랑의 불시착’, ‘미스터 션샤인’ 등을 통해 시청자에게 눈도장을 제대로 찍은 임철수의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에 기대감이 높아진다.

tvN ‘환혼’ 제작진은 “임철수 배우의 탄탄한 연기력이 극을 더욱 풍성하게 만들어 줄 것을 믿는다”며 “대호국 청춘들의 이야기를 비롯해 다양하고 풍성한 스토리가 펼쳐질 것이니 기대를 부탁드린다”고 기대를 당부했다.

한편 히트메이커 홍정은, 홍미란 작가와 박준화 감독이 의기투합한 신작 판타지 로맨스 활극 tvN ‘환혼’은 2022년 첫 방송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