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ARE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Ctrl+V 로 붙여넣기가 가능합니다.

악인 아니고 악동, 굿바이 공지훈!

악인 아니고 악동, 굿바이 공지훈!

SHARE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Ctrl+V 로 붙여넣기가 가능합니다.




양경원 배우가 ‘공지훈’ 역으로 활약했던
<빅마우스>가 지난 17일 종영을 맞았습니다

양경원 배우는 폭발적인 연기력으로
새로운 악역 캐릭터를 만들어내며
호평 받았는데요,

시청자분들께 감사의 마음을 담아
양경원 배우의 종영 인사를 준비해왔습니다



Q. 공지훈 캐릭터 분석에 있어 중점을 두거나 연기하면서 신경을 쓴 부분이 있다면? 시청자들이 공지훈이라는 인물을 어떻게 봐줬으면 했나요?

양경원 배우 : 감독님의 첫 코멘트가 ‘마음대로 해주세요’였습니다. 그래서 권력과 재력을 두루 갖춘 로얄패밀리 공지훈이 뇌를 거치지 않고 마음에서 나온 언행은 무엇일까 고민했습니다. 공지훈은 돈과 권력으로 유약한 부분들을 잘 커버해가며 살아가는 겁쟁이입니다. 그런 공지훈의 언행들을 보고 ‘맞아, 저럴 수도 있어’라고 공감을 해주길 바랬습니다.



Q. 공지훈의 야심, 욕망을 유려하게 그려내며 악역임에도 호평받았습니다. 기억에 남는 시청자 반응이 있으신가요?

양경원 배우 : 공지훈은 악역이라기 보다는 악동에 가까운 거 같습니다. 정색하고 내뱉는 호언장담도 잘 지키지 못하는 허당의 모습이 많습니다. 그래서 시청자분들께서도 미워하기보다는 가엽게 여겨주시는 게 아닐까 생각됩니다. 기억에 남는 반응은, 얼마 전 거리에서 빅마우스 팬이라며 반갑게 인사해주시는 분을 만났는데 좋은 에너지를 건네주셔서 이 자리를 빌어 감사드리고 싶습니다.



Q. 공지훈의 명장면을 꼽는다면?

양경원 배우 : 공지훈이 약자 앞에서 드러나는 태도보다, 강자 앞에서 드러나는 모습들이 인상 깊었습니다. 강약약강의 인물이라, 강성근 회장을 대하는 태도가 아주 다릅니다. 기회주의자이기도 하고 가끔 연민으로 상대를 대하기도 하는 그런 일관성 없는 장면들이 개인적으로 재밌었습니다.



Q. 마지막으로 드라마를 애청해주신 시청자분들에게 한마디 부탁드립니다.

양경원 배우 : 마지막까지 ‘빅마우스’와 함께해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합니다. 늘 건강하시고, 또다른 작품 또다른 모습으로 찾아뵙겠습니다.




+ 보너스 미공개 컷 +



하이지음스튜디오 official account
홈페이지 ㅣ https://www.hi-story.co.kr/
인스타그램 ㅣ https://www.instagram.com/historydnc/
유튜브 ㅣ https://www.youtube.com/c/historydnc/videos
트위터 ㅣ https://twitter.com/highziumstudio





출처 / HighZium studio, MBC <빅마우스>
본 콘텐츠는 하이지음스튜디오에서 발행한 콘텐츠입니다. 
무단 수정을 금하며, 출처 표기 후 비영리 목적으로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또한, 소속 배우에 대한 악의적 혹은 허위성 댓글은 사전 통보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COPYRIGHT © HighZium studio  ALL RIGHTS RESERVED.